200412ː200501ː설경ː풍속ː만남03ː풍경ː200505ː새싹ː200506ː칠월ː연꽃ː생각ː200509ː가을ː11월~12/

 변함없는 한해의 흐름.., 흐르는 시간속 모습.

지난 시간의 홈'작업 내용/모음(풍경:1/1)  

 

계절의 모습 9월  

한 해의 3분의 2가 지나, 이제 '가을'이라는 계절의 시간이 지나고 있습니다.

무더위와 그 무더위를 식히려는 자연의 몸짓이 지나간 하늘에는., 그 여운이 감돌고 있습니다.

한여름의 열기와 습기를 한껏 머금은 자연., 결실의 시간이 흐르고 있습니다 ··· 가을 !

높고 푸른 하늘, 떠가는 구름의 모습, 개울을 흐르는 하얀 물결이 마음을 맑혀줍니다

숲속과 들판에 익어가는 자연속 결실의 모습들이, 바라보는 마음을 따뜻하게 합니다

hk & go home_main frame

홈이동◀안내:[홈'갤러리M]:다음▶꽃단장  


 

나누며 함께하는 buljahome.com Back◁이전